2013.11.21 07:44

새벽기도

조회 수 348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안녕 하세요 ?


새벽기도 팀의 양성중 입니다.

지금 저희 교회의 새벽기도 모임의 형편을 알려드리고 꺼져가는 마지막 촛불 같은 새벽기도 모임의 활성화를 위하여 성도님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간구합니다.


PUC 야영회 준비기간 전 까지만해도 15명 안 팍으로 모이던 참석자들이 야영회가 끝나면서 서서히 줄어 지금은 2-3명 내지는 5명이 모이는 안타까운 형편이 되었읍니다. 심지어는 사회자 혼자만 참석한 날도 있었읍니다. 이렇게 되다보니 새벽기도를 쉬자는 말까지 나오는 형편이 되었읍니다.

기도는 우리의 신앙을 지켜주고 키워주는 젖줄이, 새벽기도는 우리자신들과 교회의 영적 근력을  키워주는 힘의 원천지라 생각됩니다. 교회적으로 어려움이 생길때나, 영적인 힘이 쇄약해질때, 또한 개인적으로 감당키 어려운 시련 역경이 닥쳣을때, 모든 성도들이 합심으로 기도하고 중보할때, 하나님께서 도우시고 회복시켜 주셧던 일들을 기억하실 것입니다. 물론 집에서 개인적으로 기도 하시겠지만, 하나님의 몸이신 교회는 교회데로 한마음으로 하나님과 연결되는 기도줄이 꼭 필요하다고 생각 됩니다.


이제 하나님께서 어떻게 새벽시간을 사용하셨는지 성경과 우리의 삶에서 살펴보겠읍니다.

새 벽은 하나님이 자기자녀를 도우시는 시간입니다."--- 새벽에 하나님이 도우시리로다." (시46;5) 뿐만아니라. 새벽은 하나님이 많은 역사를 이루어가는 시간임을 성경을 통해서 알고 있읍니다. 홍해가 새벽을 통해서 갈라젔고, 여리고성이 새벽에 무너졌으며, 야곱이 천사와 씨름하고 새벽에 응답을 받았으며, 맛나가 새벽에 내려졌으며, 예수님도 새벽미명에 일어나셔서 한적한 곳에서 기도 하셨읍니다. (마가1:35) 

지금도 많은 성도들이유의 역사와  기도응답을 받는 시간이 되고있으며, 음성을 듣기도하며, 새벽에만 부어주시는 은혜를 경험합니다. 또한 새벽기도는 삶의 모든 분야에서 지혜를 얻는 시간이 되기도 합니다.(관계, 자녀교육, 직장과 사업터등 등에서) .저는 성도님들께서 이시간과 장소가 하나님이 응답을 갖고오실때 만나는 곳과 때가 되시기를 소원합니다. "나의 사랑하는 자들이 나의 사랑을 입으며, 나를 간절히 찾는자가 나를 만날 것이라(잠8;17)." 하신 약속의 말씀을 붇드고 동행하는 삶을 누리시기를 간절히 소원 합니다.

비 내리고 추워지는 이새벽에 눈 비비며 찾아오는 주의 자녀들을 결코 헛되이하지 않으실 주님이심을 믿지않으세요? 정해진 시간과 장소에 나와서 정직하고 애타는 마음으로 성령님을 찾을때에 기도줄이 터지는 기쁨을

체험하시는 새벽시간이 되시기를 기도합니다.

장노님들께 드리는 부탁의 말씀 : 교회의 영적 어른이되시고, 지도자되신 장노님들께서 많이 참석해 주셔서  교회의 한 영적기둥을 살리고 성도님들께 용기를 주는 그 마음을 하나님께서 기뻐 받아 주시리라 믿습니다.

.

감사합니다.

새벽기도팀 드림.



?
  • ?
    admin 2013.11.22 06:36

    다윗은 캄캄한 동굴에서 숨어살때도 "내가 새벽을 깨우리로다"라고 외치며

    새벽에 하나님을 찾아 승리한 것처럼 새벽기도회 팀장님의 호소를 들으며

    우리 교회에 열린 미래를 보는듯 합니다.


    성도님들의 참여와 기도가 우리 교회를 살릴 것임을 확신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8 여선교팀특창 admin 2014.04.30 3486
» 새벽기도 1 양성중 2013.11.21 3485
356 제5회 뉴스타트 건강동우회에 여러분들을 초청합니다! 건강선교팀 2012.04.19 3484
355 2013년 6월8일 안식일 (주보광고/ 안내 No.23) 홍보/주보팀 2013.06.07 3480
354 ‘빛소리여성합창단’ 제1회 정기공연을 마치며 file 들국화 2011.05.11 3474
353 2013년 11월 30일 안식일 (주보 광고/ 안내 No.48) 홍보/주보팀 2013.12.01 3469
352 무겸이가 누구인지 아세요? file Anna Lee 2012.11.28 3467
351 사이프러스 노인아파트 방문 도리스 리 2013.02.17 3467
350 2012년 7월7일 안식일 주보 (No.27) 홍보팀 2012.07.06 3463
349 "여러분을 초청합니다." file 빛소리 2013.02.11 3458
348 만두공장 1 육흥숙 2013.09.07 3454
347 마음판에 새기라 -잠언 (전정권 목사) Mrs.Lee 2014.01.27 3450
346 2012년 12월08일 안식일 주보 (No.49) 주보팀 2012.12.09 3449
345 교우님들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2 김노립 2012.12.30 3449
344 하용판장로 초청 선교집회 김노립 2012.02.08 3448
343 건강동우회 컴교실 요리교실에서 야영회 참석자 mvksda 2013.06.27 3447
342 박영선 자매님의 아버님 장례식. 최충업 2011.12.16 3443
341 영성훈련학교첫날 admin 2014.06.23 3441
340 2010년 12월 31일 금요일 예배 특창 - Video Stanley 2011.01.01 3438
339 건강걷기 동우회에 여러분들을 초청합니다! 1 mvksda 2012.07.25 3438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28 Next
/ 28